[블로거리뷰] 플로리스트 학원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에서 꿈을 키우다

플로리스트 학원 라움 플라워 클래스에서 꿈을 키우다마음이 편해지게 만드는 것..과연 세상에 몇 가지나 있을까요?사람마다 성격이나 취향, 생각들이 다르기에힐링의 조건 역시 다를 수 있잖아요.   그 중에서 꽃은 아마 싫어하는 사람 없이모두가 좋아하는 것 중 하나가 아닐까 싶어요.그저 바라보고만 있어도나도 모르게 미소가 지어지면서 맘이 편해지는내가 딱히 무언가 하려고 하지 않아도 참 기분 좋아진다죠.    보는 것도 좋지만 직접 해보는 건 어떨까 싶어고민하다가 플로리스트 학원을 알아보고드디어 클래스를 듣고 왔는데요.와 진짜 2시간 동안 느꼈던 즐거움, 설렘, 행복감은그 어디에서도 느끼지 못한 색다른 경험이었어요.     플로리스트 학원, 플라워 레슨 등을 검색하면여러 곳들이 나오지만,결혼식과 다양한 문화공연으로 저에게 익숙한소셜베뉴 라움에서도 배울 수 있다는 소식을 듣고바로 신청했답니다    취미로만 즐기는 게 아니라 전문적인 수업을 들으면서웨딩&파티 등의 실습으로 더욱 감각적인 스타일링을 배워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전문성을 기를 수 있는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는요 초급, 중급, 고급 등의 정규 클래스뿐만 아니라문화와 함께 하는 시간이 있는 스페셜 클래스,그리고 처음 접해보는 사람들이 부담 없이 들을 수 있는원데이클래스도 함께 운영 중이라많은 분들이 신청하고 즐기고 계신다고 해요.        수업문의나 신청은 공식 홈페이지나 유선으로도 가능하고요.홈페이지 신규 회원가입하면바로 사용할 수 있는 5000원의 적립금도 준다니이 방법을 활용하는 것도 참 괜찮은 것 같아요      꽃을 처음 접해보는 사람들을 대상으로이론과 스킬, 컬러를 쉽게 알려주는 초급과정 Basic,유럽, 미국, 아시아 등 다양한 꽃의 스타일과 기법을 배우는 중급 Florist,웨딩, 파티 등의 공간에 맞는 디스플레이 디자인에 대해더욱 자세히 이해하고 실습할 수 있는 고급 과정 Master,그리고 한 번으로도 퀄리티 높은 작품을 만들 수 있는 원데이 클래스까지정말 다양한 구성의 강의로 이뤄진 플로리스트 학원이라시작 전부터 더욱 기대에 찼어요.     저는 처음 시작 단계라서 베이직 코스를 선택했는데요.이날은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 기초과정 중 하나인테이블 중앙에 위치한 꽃 장식의CENTERPIECE 센터피스를 배워보는 시간이었어요.시작 전, 디자인에 대한 이론과 스킬, 컬러 등을 알기 쉽게 설명해주고강의 중간중간 설명이 더해져처음 듣는 저도 생각보다 이해하기 쉽더라고요.    3-4종류의 적은 종류의 꽃으로 진행되는다른 플로리스트 학원의 기초 과정과는 다르게다일리아 퐁퐁, 아네모네, 튤립, 펜타스, 블랙 아미초, 레드훅, 호접란 등단가가 높아 쉽게 접할 수 없는 여러 종류들을 만나볼 수 있어깜짝 놀라기도 했어요                플로랄폼을 화기에 알맞게 잘라 세팅해주고,오늘의 소재인 레드훅으로 중심을 잡아 형태를 잡아준 다음,그에 맞춰 아네모네, 다알리아 퐁퐁, 콜롬비아 튤립을 이용해다시 형태를 잡아주면서차근차근 모양을 만들어주었어요.      일반적으로 앞에서 선생님이 하는 걸 보면서따라가기 급급한 여느 강의와는 다르게□ 모양의 테이블로 수강생들이 서로의 작품을 보면서서로의 다양성을 이해하고또 강사님께서 한 사람 한 사람 살펴보면서 가르쳐주니진짜 수업내용을 이해하기가 너무 쉽고따라 하기에도 전혀 어려움이 없었답니다          각기 다른 매력들 가져 과연 어우러질까 싶었는데각자가 가진 예쁨은 그대로 가지면서서로 조화롭게 어우러진 모습을 보며이거 진짜 내가 만든 게 맞나 싶을 정도로 참 에쁜 거 있죠.    좀 더 보완해야 할 점은 알려주면서 수정해주고또 어떤 점이 잘 되었는지 역시 피드백이 확실해수업이 끝나고 내가 직접 집에서 만들어볼 때에더 도움이 되기도 했는데요.실제로 수업 후, 고속터미널 꽃 시장에 들려 한 움큼 사와새롭게 만들어볼 때에도 수업내용이 하나하나 생각나면서두 번째 만들기도 생각보다 수월하게 해냈답니다 ㅎㅎ     만들어보는 건 처음이지만 꽃을 사본 건 수없이 많기에좋아하는 꽃들이 나름 있는 저인데요.하지만 어떻게 어우러지게 해야 하는지 몰라항상 따로 하나씩 사서 거실 한편에 두곤 했는데이젠 제가 좋아하는 튤립, 다일리아퐁퐁, 아미초 등을다양한 꽃들은 한데 모아 꾸며볼 수 있는 자신감도 생기게 된 계기가 되었어요.     전체적인 베이스는 선생님께서 알려주신 대로 잡아가지만수강생들의 각자의 느낌과 센스로같은 꽃 들임에도 서로 다른 느낌이 나는 걸 보고다음번엔 어떤 꽃을 만나게 될까, 어떤 작품이 나올까,하는 기대감부터 들면서 벌써 다음 수업이 기다리지는 거 있죠     베이직 과정을 모두 수강하고 좀 더 자신감이 생기면,주변에 고마운 사람들에게 내 맘을 담아 선물할 수 있는 날이꼭 빠르게 오지 않을까 싶기도 해요.내가 느낀 행복과 즐거움을 내 사람들도 느꼈으면 하는 마음도 담아서 말이죠      1만 여 평 규모로 공연, 파티, 연회, 캐슬 웨딩 등문화를 교류하며 즐길 수 있는 열린 공간의아트센터이자 소셜베뉴 라움에서 즐긴 플라워 클래스는다른 플로리스트 학원에서 접할 수 없는 전문성과 폭넓은 다양성,그리고 감각적인 스킬까지 함께 배울 수 있기에처음보다 그다음이 더욱 기대되는 곳이에요.그래서 전 다음 수업이 기대되고 설레어빨리 한주가 지나갔으면 좋겠네요            

#플로리스트#플로리스트학원#플라워아카데미#플라워레슨#플라워클래스#원데이클래스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 1ST
원데이 클래스 '컬러 유어 라이프'

지난 9일, 소셜베뉴 라움에서는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의 첫 번째 원데이 클래스 ‘컬러 유어 라이프’가 있었습니다. 가을 바람이 솔솔부는 기분 좋은 날에 마련된 라움의 원데이 클래스 현장을 소개합니다.   오전 10시, 원데이 클래스 수강생들이 속속 라움 그라스 가든에 도착했습니다. 이 날 가든에는 자줏빛 장미와 수국 등으로 셋팅된 플라워 포토월이 마련되어 수강생들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가든의 한 켠에는 웰컴 리셉션도 함께해 가을의 정취를 맘껏 즐길 수 있었습니다.  드디어 모든 수강생이 회랑에 자리하고 클래스가 시작되었습니다. 원데이 클래스 ‘컬러 유어 라이프’는 수강생 5명당 1명의 현직 작가가 배정되어 세심한 부분까지 깊이 있게 배울 수 있도록 구성되었습니다. 이날 수강생들은 평소 그리고 싶었던 그림을 사진으로 담아오는 열정을 보여주었는데요. 저마다 준비해온 사진을 옆에 들고 그림 그리기를 시작했습니다. 우선 선생님의 설명에 따라 그림에 어울리는 배경색을 채색했습니다.  심플한 단색 배경을 사용하시는 수강생도 있었고, 매력적인 색감이 어우러진 그라데이션 배경을 포함해, 감각적인 터치가 눈에 띄는 배경까지… 처음 수업을 들으시는 것이라고는 믿겨지지 않을 만큼 훌륭한 채색을 선보이는 분들이 많아, 선생님들의 칭찬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배경 채색이 끝난 후 각 테이블의 선생님들은 꽃을 그리는 다양한 기법을 선보였습니다. 어렵게만 보였던 다양한 기법들도 설명을 듣고 캔버스에 채색하니, 설명대로 따라서 그릴 수 있었습니다. 아마도 섬세한 설명 덕분이 아니었을까요? 선생님의 설명이 끝나고 직접 꽃을 그리는 수강생들의 진지한 모습이 마치 아티스트 같은 느낌을 선사했는데요. 완성작에 대한 기대감도 더욱 고조되었습니다.  오늘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의 원데이 클래스에는 배우 박수진 님이 함께 했습니다. 평소 그림을 즐겨 그리신다고 들었는데요. 수준급의 그림 실력과 그림에 집중하는 그녀의 모습, 한 폭의 그림처럼 너무 아름답지 않은가요?    선생님들의 세심한 맞춤 지도와 함께 수강생들의 작품도 점점 완성되어 갔습니다. 그렇게 두 시간여의 시간이 흐르고 완성작이 속속 탄생했습니다. 완성작은 가든 위에 마련된 캔버스 위에 전시되었는데요. 캔버스 위에 피어난 멋진 작품들이 라움의 이색적인 풍경과 만나 더욱 멋있는 분위기를 자아냈습니다. 너무나 멋진 작품들, 마치 수강생들 모두가 아티스트인 듯 각자의 개성이 담긴 작품이 완성되었습니다.  수강생들은 플라워 포토월 앞에 본인이 완성한 작품을 전시하고 기념 촬영을 하기도 하고, 함께 참여한 지인들과 함께 셀카를 촬영하기도 하며 힐링의 시간을 보냈습니다. 창작 체험의 시간이 모두 마무리되고 라움에서 준비한 런치를 즐기는 시간이 다가왔습니다. 코스로 즐기는 런치, 그림을 그리느라 집중한 수강생들에게 여유로운 시간이 되지 않았을까요?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는 오는 12월부터 정규 과정을 오픈합니다. 초급, 중급. 고급 플라워 클래스를 비롯해 프라이빗 클래스, 기업을 위한 클래스 등 다채로운 커리큘럼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또한 컬쳐 리더들의 감각적인 라이프 스타일을 아우르는 스페셜 이벤트를 제공해 문화적 교류와 소통을 통한 채움의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원데이클래스#플라워클래스#취미미술#라움#라움아카데미#플라워레슨#미술클래스

라움 플라워 아카데미 플라워 클래스
'새로운 시작, 새로운 나'

지난 19일 라움아트센터는 〈새로운 시작, 새로운 나〉를 테마로 네츄럴 스프링 바스켓을 제작하는 플라워 클래스를 진행했습니다. 이 날은 지난 주 내내 기승을 부리던 겨울 한파가 한풀 꺾여 플라워 바스켓을 만들기 가장 좋은 날이었습니다. 클래스를 준비하는 브리제 플라워팀의 걱정도 눈 녹듯 사라질 만큼 겨울답지 않게 따스한 날이었습니다.    일반 과정으로 준비된 네츄럴 스프링 바스켓은 봄을 기다리는 마음을 바스켓에 담아 마치 정원을 보는 듯한 싱그러운 기운을 스타일링하는 것이 목표였습니다. 식물이 자라는 그대로를 바스켓에 어레인지해 조화로움을 강조한 스타일입니다.     마음을 설레게 하는 줄리엣 장미, 하늘하늘한 아이보리 컬러의 스위트피외에도 라넌큘러스, 겹스카비오사, 헬레보루스 등 봄을 연상하게 하는 밝은 옐로우, 파릇파릇한 연그린, 이국적인 오렌지, 멋스러운 퍼플 컬러의 플라워와 소재가 준비되었습니다. 긴 겨울의 끝에 마주한 아름다운 스프링 컬러가 라움아트센터를 찾은 수강생분들의 마음을 더욱 설레이게 만들기에 충분했습니다.  네츄럴 스프링 바스켓이라는 이름과 같이 이날 플라워클래스는 자유로운 분위기로 진행되었습니다. 라움아트센터의 플라워 스타일링을 전담하는 브리제 플라워의 플로리스트의 강의로 진행되어 라움의 플라워 연출에 대해 궁금한 것을 직접 물어보는 화기애애한 자리도 마련되었습니다.        라움의 플라워 클래스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특히 본격적인 웨딩 시즌을 맞아 오는 2월에는 ‘웨딩 부케 만들기'를 테마로 진행됩니다.      

#플라워클래스# 원데이클래스# 플라워레슨# 라움플라워# 플로리스트# 플로리스트